추석 연휴의 막바지 저녁식사 후,

가족은 새벽출사행을 결의했다.

출사지는 충북 영동에 있는 월류봉......

 

새벽 3시, 기상!!

4시에 대전을 출발해.......

안개 속 고속도로 새벽 주행 끝에 목적지에 도착하니

5시가 조금 넘었다.

지인 가족도 합류했다. 

 

물 좋고, 정자도 있다.

물 안개까지.....

뭔가 빠진 듯하지만,

동행해 사진을 즐기는 아들이 있지 않은가!

"좋다!"

 

 

 

▲ 동시에 세로 구도 사진찍기

 

▲ 동시에 가로 구도 사진담기

 

 

▲ 동시에 웃어주는 센스

 

밝힘. 사진은 지인작가 보아너게님이 수고해 주셨습니다. "보아너게님, 감사합니다!"

'[사는 이야기]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방글라 방글라 콜록 콜록  (6) 2012.12.27
둘이서  (2) 2012.12.24
[맛집] 메밀정원 (이천)  (1) 2012.12.21
한 탁구 하실래요  (0) 2012.12.02
아빠와 아들, 월류봉 새벽 출사를  (6) 2012.11.23
[포토하이큐] 기댐  (6) 2012.11.14
궁금해  (6) 2012.11.13
[포토 하이쿠] 빈자리  (4) 2012.11.12
가을 바람  (3) 2012.10.24
Posted by 에이레네/김광모