딸이 어렸을 때,
"아빠는 한 마리의 책 벌레야."라고 했었는데......

남간정사의 가을 모습에서
배움에 대한 의식을 새롭게 하다.












대전 동편 낮은 야산 기슭 숲이 우거진 골짜기에 자리하고 있는 남간정사는 조선 중기의 대학자인 우암 송시열(1607∼1689)이 지은 것이다. 우암은 소제동에 살 때 서재를 짓고 능인암이라 하여 학문을 연마하였다. 숙종 9년(1683) 능인암 아래에 이 건물을 지었는데, 많은 제자를 기르고 그의 학문을 대성한 유서깊은 곳이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 (출처: 문화재청)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대전광역시 동구 가양2동 | 남간정사
도움말 Daum 지도
Posted by 에이레네/김광모